현재 위치

  1. Home
  2. Board
  3. 사용후기

사용후기

후기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알아보아주셔서 감사드리구요. 기본을 지키는 분들의 수고로움에 공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상품 게시판 상세
SUBJECT 토마토즙을 넣고 끓이면 입맛이 성숙하지 못해 비린 음식에 약한 나같은 사람도 가끔은 별미로 즐기기에 무리가 없는 상큼달콤시원한 생선요리가 가능하다.
NAME 이혜진 (ip:)
  • DATE 2015-02-24
  • LIKE 6 Like!
  • VIEW 596
RATE 5점

오늘 둘밥 타임라인 도배! 하루 식단이 철저히 feat. by 둘밥이었기에 어쩔 수가 없다. ㅎㅎ


겨우 배 한박스 주문했는데 달기농장 토마토즙까지 앵겨주고 가신 둘밥 덕분에 저녁밥은 토마토즙 넣고 끓인 꽁치 김치찌개. 사실 생선을 잘 못 먹고, 졸이거나 끓인 등푸른 생선에는 더더욱 약한데 유자즙이나 유기농 감귤의 껍질, 혹은 달기농장 토마토즙을 넣고 끓이면 입맛이 성숙하지 못해 비린 음식에 약한 나같은 사람도 가끔은 별미로 즐기기에 무리가 없는 상큼달콤시원한 생선요리가 가능하다.



둘밥맨 여러분, 저녁은 먹고 배달하고 계신가요~ 후식도 역시 배를 하나 쪼개어 먹었는데, 아까 후기를 올리며 아...뭔가 그동안 배를 먹었던 경험과 다른 위화감이 드는 게 더 있는데 뭐지...했던 거 하나를 더 캐치. 접대용으로 배를 깎으면 쪼갤 때부터 즙이 너무 많이 흘러나와 손이 끈적끈적 국물투성이가 되는 것도 항시 고역이었는데 희한하게 그런 현상이 적다. 과즙이 적거나 퍼석한 것도 아닌데 왜그럴까? 과육 조직이 살아있어서?




FILE  32.jpg
PASSWORD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입력

관리자답변보기

확인 취소

댓글 입력

관리자답변보기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등록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WORLD SHIPPING SERVICE

CHOOSE YOUR COUNTRY OR REGION

PLEASE SELECT THE DESTINATION COUNTRY AND LANGUAGE